사회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 청주시 금속공예장 작업도중 화재 발생
용접 작업자 얼굴에 화상 병원 이송
기사입력  2019/01/08 [21:25]   남윤모 기자
▲ 8일 화재가 발생한 청주시 지동동 금속공예장.     © 남윤모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남윤모 기자=8일 오후 446분경 충북 청주시 흥덕구 지동동의 금속 공예장에서 불이나 작업장과 창고 등 2개 건물을 태우고 출동한 서부소방 대원들에 의해 진압됐다.

 

이 불로 용접을 하던 A(38)가 얼굴 등에 1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불은 창고 2개동(90) 을 태운 뒤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1시간여 만에 완전히 진화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A찌가 금속공예 용접 중 불똥이 튀어 주변에서 발화 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원인과 피해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병우 충북교육감, 기해년 충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