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흥수・남연심 전 청주시의원 바른미래당 탈당 선언
중도보수 우파 단결 위해 친정인 한국당 복당 신청
기사입력  2019/01/02 [12:18]   임창용 기자
▲ 청주시의회 안흥수, 남연심 전 의원이 2일 바른미래당을 탈당하고 자유한국당으로 복당 신청을 한다고 발표했다.     © 남윤모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남윤모 기자=전 청주시의원 안흥수(복대12. 봉명제1),남연심(오송읍, 옥산면, 운천. 신봉동, 봉명제2, 송절동, 강서2) 2명은 2일 오전 11시 청주시 브리핑룸에서 바른미래당 탈당 기자회견을 가졌다.

 

바른미래당이 그동안 개혁적 보수정치 및 중도를 표방해 왔지만 19대 대통령 선거와 지난해 치러진 6.13지방선거에서 중도보수의 지지를 이끌어내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문재인 정권 탄생이후 안보불안, 위장평화쇼, 보복정치, 민생경제파탄, 사회갈등, 공직 및 민간인 사찰의혹 등 국정전반이 붕괴돼 민주당의 지지율이 급락해도 바른미래당 지지도가 정체상태로 제2야당으로서 역할을 제대로 수행하지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안 전 의원은 바른미래당이 미래가 없고 불투명하다면 희망이 있는 대안을 찾아야 한다는 것이 두 전 의원과 지지해주는 지역주민들의 바램이라고 소개했다.

 

따라서 두 의원을 지지하는 지역주민들과 상의한 결과 무능한 문재인 정권을 심판하기 위해 우파가 일치단결하는 것은 시대적 소명이자 지역주민들의 열망이라는 결론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안흥수 전 의원과 남연심 전 의원은 이에 따라 자유한국당에 복당을 신청하며 앞으로 안보불안과 경제정책실패, 더불어민주당의 무능과 위선을 종식시키는데 앞장 설 것이며 자유롭고 정의로운 정치를 만들어가는데 혼신을 다한다고 발표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김병우 충북교육감, 기해년 충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