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충북대-(주)에치피바이오연구소, 공동연구 협약
기사입력  2018/10/02 [17:10]   임창용 기자

 


충북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2일 오전 11시 대학본부 5층에서 에치피바이오연구소와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충북대와 에치피바이오연구소 양 기관의 독립적 인프라를 바탕으로 차세대 앱타머 진단 및 치료제 공동 연구개발과 인력양성을 위해 마련됐다.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김수감 총장, 이승재 에이치피바이오연구소 대표를 비롯한 양 기관의 담당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앞으로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차세대 앱타머를 활용한 진단 및 치료제의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한다.

 

앱타머는 표적분자(통상은 단백질)에 특이적으로 결합하는 짧은 올리고 핵산이다. 또 쉽게 재생변화시킬 수 있어 단백질 항체 등의 분자에 비해 안정성이 높다. 특히 면역계에는 대부분 간섭하지 않아 차세대 진단 및 치료법의 유력후보로 불리고 있다. 차세대 앱타머를 통해 다양한 질환의 진단 및 치료제를 개발해 종례의 단점을 극복하는 공동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

 

에이치피바이오연구소 이승재 대표는 국내 최대 1위 유전자 감식 연구소로 앱타머 기반으로 한 차세대 앱타머 진단 및 치료제 기술의 상용화를 통해 다양한 질환의 초고감도 진단 및 글로벌 혁신 신약(First in class) 개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충북대 김수갑 총장은 충북대학교에서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고 수준의 앱타머 기반 진단 및 치료후보 물질 발굴 기술이 차세대 미래 바이오성장동력으로서 성공적으로 상용화 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을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에치피바이오연구소는 2017휴먼패스에서 신약개발, 글로벌 진단사업을 특화하기 위해 인적분할 기업으로 2001년 창업 후 유전자검사, 인공지능관련 소프트웨어 개발, 동물,식물 유전자 검사 연구개발, 신약개발 분야에서 지속적인 성장을 하고 있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영동레인보우영화관, 유료관객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