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영동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동군, 군도·농어촌도로 확장·포장공사 추진
교통편의 증진・물류비용 절감 기대
기사입력  2018/02/13 [17:50]   임창용 기자
▲ 영동군은 올해 77억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13개 노선의 군도와 농어촌도로 확장·포장 공사를 추진한다.     ©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이 희망영동 건설을 위한 도로기반을 확충한다.

 

군은 올해 77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13개 노선의 군도와 농어촌도로 확장·포장 공사를 추진한다고 13일 밝혔다.

 

현재 군은 군도 190.045km와 농어촌도로 287.130km구간을 관리하고 있다.

 

영동군은 지난해 충북도 추계 도로관리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될 만큼 효율·체계적인 도로정비 시스템을 자랑한다.

 

사통팔달의 도로망 구축으로 주민들의 교통 편의 증진과 각종 물류비용 절감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기로 했다.

 

먼저 신규사업으로 3개노선 2.9km구간에 대해 기존 폭 3.0m6.5~8.0m 규모로 넓히는 군도 확포장사업이 신규사업으로 31억원이 투입돼 추진된다.

 

해당 사업은 구강~죽산간 도로(1.5km)와 율리~한석간 도로(0.8km), 산막~조동간 도로(0.6km).

 

해당구간은 도로폭이 협소하고 급커브 구간이 많아 교통사고 발생위험이 많은 구간이었지만 이번공사로 한 시름 덜게 됐다.

 

구강~죽산간 도로는 기본설계와 대전지방국토관리청 하천점용협의중이며, 올해 관련법 협의를 거쳐 본격적인 공사가 착공된다.

 

율리~한석간 도로는 보상과 토공, 구조물공을 완료하고 올해 2차분 사업을 발주할 예정이며 산막~조동간 도로는 실시설계와 관계기간 협의가 진행된다.

 

10개 노선, 6.65km구간에 대한 농어촌도로 확장·포장사업도 대해서도 466천만원의 예산으로 추진된다.

 

하가도로, 어촌도로, 상청화도로, 약목~각계간 도로, 봉곡리(턱골) 도로, 월전-남악간 도로 등 3.4km구간은 446천만원의 예산을 투입, 계속사업으로 추진하며, 학촌-마곡간 도로, 노근-우천간 도로, 추풍령(사부리)도로, 추풍령(계룡리) 도로 4개노선 3.25km구간은 2억원의 예산으로 설계가 추진된다.

 

이중 하가도로, 어촌도로, 상청화도로, 약목~각계간 도로, 봉곡리(턱골)도로는 연내 마무리하고, 월전-남악간, 학촌-마곡간도로, 노근-추천간도로, 추풍령(사부리)도로, 추풍령(계룡리)도로는 연내 착공 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위험도로 구조개선, 도로 유지관리, 도로시설개선사업을 추진해 탄탄한 도로기반시설을 확충하고 주민의 안전을 확보한다.

 

특히 지난해 영동읍 중앙사거리에 설치돼 원활한 교통흐름으로 군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던 회전교차로를 출·퇴근 시간대 교통체증 유발구간인 영동우체국 앞, 이츠마트 앞, 인터넷고 앞 교차로에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군은 군민의 정주여건 개선은 물론 영동을 찾는 관광객들의 교통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며, 신속집행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도 꾀한다는 방침이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마을과 함께하는 단양행복교육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