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 청주시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2017청원생명축제, 50만 돌파...성황리 폐막
기사입력  2017/10/10 [07:45]   김봉수 기자

 

▲ ‘2017 청원생명축제’가 목표 관람객 50만 명을 돌파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 김봉수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2017 청원생명축제가 대한민국 최고 농축산물축제의 명성을 잇고, 목표 관람객 50만 명을 돌파하며 대장정의 막을 내렸다. 추석을 맞아 고향에 돌아온 귀성객과 연휴를 즐기려는 많은 관람객들이 비가 오는 궂은 날씨 속에서도 축제장을 찾아 유종의 미를 거뒀다.

 

 

지난 1일 오후 6시 주무대에서 열린 폐막식에서 이승훈 청주시장은 올해 청원생명축제는 우수한 청원생명 농축산물의 진수를 보여주는 동시에 생명문화도시 청주의 위상을 널리 알린 계기가 됐으며, 내년에는 더욱 알찬 축제로 관람객을 맞이하겠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열린 폐막공연에서는 장미여관과 데이브레이크, 신현희와 김루트, KCM 등 인기가수들을 초청해 축제의 막을 내리는 아쉬움을 달래며 감동과 열정의 무대를 관람객들에게 선사했다.

 

지난달 22일부터 시작된 ‘2017 청원생명축제1만 제곱미터가 넘는 들판을 형형색색의 화려한 꽃으로 장식했고, 이색식물들의 향연으로 가득찬 생명농업관의 명품 전시, 길가를 따라 심겨진 해바라기와 코스모스 등 가을의 정취가 물씬 풍겨나는 추억의 공간으로 관람객들의 기억에 남게 됐다.

 

 

 

또 청주지역 우수 농축산물을 맛보고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청원생명 농특산물판매장과 축산물판매장, 셀프식당, 청원생명쌀밥집에는 관람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면서, 농민도 좋고 관람객도 좋은 넉넉한 인심의 한마당 잔치가 매일 펼쳐졌다.

 

특히, 올해 처음 조성한 자연쉼터는 푸른 잔디 위에서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놀며 모래놀이와 물체험놀이를 즐길 수 있는 놀이공간으로 큰 인기를 끌었으며, 관람객들의 피로를 풀어준 힐링존의 족욕서비스, 그리고 개·폐막공연 외에도 제2회 청원생명가요제, MBC가요베스트, KBS전국노래자랑 등 여느 해보다 풍성한 대형 공연이 달라진 축제의 면모를 보여줬다.

 

 

 

이밖에도 고구마 수확체험을 비롯한 60여 개의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퍼레이드, 버스킹 공연, 건강정보관과 우수 중소기업제품 전시·판매관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내내 이어졌다.

 

한편, 열흘 동안 축제장을 다녀간 입장객은 모두 507,453명으로 집계됐다. 축제 기간 공휴일이 지난해보다 하루 줄고, 하이라이트인 폐막일 비가 오고 기온도 내려갔지만 업그레이드된 축제장 조성과 운영으로 목표 인원 50만 명을 넘어섰다.

 

특히 주말과 휴일 오창 신시가지에서 축제장까지 극심한 교통혼잡을 보였던 지난해와 달리, 올해는 많은 관람객들이 자가용 대신 대중교통을 이용하면서 교통흐름도 비교적 원활해져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줬다.

 

ⓒ 충북 브레이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창의 122주년 제천의병제 개막식
광고
가장 많이 읽은 기사
단양 보발재, 만추의 오색물결 넘실 / 임창용 기자
단양 만천하스카이워크 개장···전망대, 짚 와이어, 생태공원 갖춰 / 임창용 기자
단양군, 남한강 잔도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임박 / 임창용 기자
단양 교육지원청 Wee센터, 교사·학부모 함께하는 자살예방 교육 진행 / 임창용 기자
괴산자연드림파크 1단지 복합문화시설 기공식 개최 / 임창용 기자
제98회 전국체육대회 재일 동포 선수단 결단식 진행 / 김봉수 기자
충주시, 장애인체전·전국체전 셔틀버스 운행 / 임창용 기자
이문1 주택재개발조합 사업비 급증···비용 부풀리기가 원인 / 임창용 기자
단양군, 수양개 역사문화길 개통 / 임창용 기자
필리핀대한체육회, 필리핀 다문화가정에 망고장학금 전달 / 임창용 기자
광고